Home | English | 문의하기 | 사이트맵 |
HOME : 홍보센타 > 네타핌소식
제목
朴정부 農政 긍정 평가… 45% → 63.4%로 상승
글쓴이
관리자
작성일
2015-04-15 14:28:39
朴정부 農政 긍정 평가… 45% → 63.4%로 상승

문화일보 / 게재 일자 : 2015년 03월 12일(木)

박근혜정부 출범 이후 지난 2년간 농업정책에 대한 신뢰가 지속적으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농업인과 일반인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농업농촌 정책에 대한 긍정적 평가 비율이 지난 2014년 45%에서 2015년 63.4%로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반면 부정적 평가는 15.3%에서 5.5%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업·농촌 관련 체감 경제지표에서도 농가소득은 2013년에 전년대비 11.3% 증가한 3452만4000원을 기록했다. 특히 도농 소득격차가 완화되고, 6차산업화 등에 힘입어 농외소득이 처음으로 1500만 원을 돌파했다. 귀농·귀촌자도 2012년 2만7008가구에서 2013년 3만2424가구로 대폭 증가했다.

이동필 농식품부 장관은 이에 대해 11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30년 후 한국 농업이 어떻게 될 것인가. 인구 감소와 고령화 추세 속에서 우리 식량을 어떻게 안정적으로 공급할 것인가에 대한 답이 바로 스마트 농업이고 창조농업”이라고 밝혔다.

최근 박근혜 대통령 중동 순방 수행 후 8∼10일 이스라엘을 방문한 이 장관은 “이스라엘에서 관을 통해 나무마다 물과 비료를 공급하는 ‘점적관수’, 수분 매개용으로 수출되는 호박벌 등 창조혁신 성공 사례를 보고 우리가 가는 길이 잘못되지 않았다는 확신을 얻었다”고 말했다.

박양수 기자

(원문 링크 :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5031201071903010001)

이전글 농축식품부장관, 점적관수 연구&투자
다음글 국토교통부, 지중관수 신기술 지정